관련서비스

검색

검색

책 메인메뉴

책본문

이 저자의 최근작

지상에 숟가락 하나
창비

현기영

(HYUN,KI-YONG)
생몰년
1941년 01월 16일
데뷔
아버지
저자소개
민족문학의 대표적인 작가. 1941년 제주 출생. 서울대 영어교육과를 졸업한 뒤, 20여 년간 교직에 몸담았다. 1975년 동아일보 신춘문예에 단편 「아버지」가 당선되어 문단에 나왔으며, 제5회 신동엽창작기금, 제5회 만해문학상, 제2회 오영수문학상을 수상했다. 그 후, 1999년 『지상에 숟가락 하나』로 한국일보문학상을 수상했다. 사단법인 민족문학작가회의 이사장과 한국문화예술진흥원장을 역임했다.주요 저서로는 소설집 『순이삼촌』, 『아스팔트』, 『마지막 테우리』, 장편소설 『변방에 우짖는 새』, 『바람타는 섬』『누란』, 산문집 『젊은 대지를 위하여』, 『바다와 술잔』 등이 있다. 우리 현대사의 이면을 다룬 깊이 있는 작품을 써왔고, 중후하고 개성 있는 문체로 오늘의 삶의 의미를 되새기는 그의 작품들은 우리에게 깊은 울림과 감동을 전해준다.
경력
1975 동아일보 신춘문예 단편소설 「아버지」 당선
2001 민족문학작가회의 이사장
2003 제11대 한국문화예술진흥원 원장
데뷔작
아버지
수상
1986 신동엽창작기금
1990 만해문학상
1994 오영수문학상
1999 한국일보문학상

퀵메뉴

TOP

서비스 이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