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

책 메인메뉴

책본문

이 저자의 최근작

18세기 도시
문학동네

주경철

생몰년
1960년 10월 12일
저자소개
‘근대란 무엇인가?’, ‘근대는 어떻게 형성되었나’라는 질문에 끊임없이 답하고자 애쓰는 서양사학자 주경철은 근대가 태동하는 순간부터 대항해 시대를 거쳐 오늘에 이르기까지, 특히 바다와 해양문명을 통한 전지구적 통합의 과정을 밀도 있게 연구하고 있다. 치밀한 연구 성과를 독자들과 나누는 데도 게으르지 않은 그는 때로는 진지하게 때로는 유쾌하게 독자를 흥미진진한 역사 속으로 이끈다. 그래서 그를 ‘근대를 읽는 역사 스토리텔러’라고 부를 수 있을 것이다. 주경철은 서울대학교 사회과학대학 경제학과와 같은 대학원 서양사학과를 졸업한 후 파리 사회과학고등연구원에서 역사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서울대학교 서양사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며, 서울대학교 역사연구소 소장과 중세르네상스연구소 소장, 도시사학회 회장을 지냈다. 그동안 『대항해 시대』, 『문명과 바다』, 『문화로 읽는 세계사』, 『크리스토퍼 콜럼버스』, 『히스토리아』, 『모험과 교류의 문명사』, 『마녀』, 『그해, 역사가 바뀌다』 등을 쓰고, 『물질문명과 자본주의』, 『제국의 몰락』, 『물의 세계사』 등을 우리말로 옮겼다.

퀵메뉴

TOP

서비스 이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