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

책 메인메뉴

책본문

종류 : 종이책

마스다미리 여자공감만화 시즌 2 - 3종 세트

저자
마스다 미리 지음 , 마스다 미리 그림
역자
박정임 옮김
출판사
이봄 | 2013.07.22
형태
페이지 수 412
정가
가격확인중
찜하기

이 책은 어때요? 0명 참여

평점 : 0 . 0

번역

번역Bad 1 2 3 4 5 6 7 8 9 10 번역Good

필독

비추 1 2 3 4 5 6 7 8 9 10 필독

이 책을 언급한 곳

리뷰 0 | 서평 0 | 블로그 2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 가격비교 (0)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정보 제공 : YES24

책소개

이 묶음상품은 아래의 상품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1. [도서] 지금 이대로 괜찮은 걸까? | <마스다 미리> 글,그림/<박정임> 역 | 이봄
2. [도서] 아무래도 싫은 사람 | <마스다 미리> 글,그림/<박정임> 역 | 이봄
3. [도서] 수짱의 연애 | <마스다 미리> 글,그림/<박정임> 역 | 이봄

저자소개

저자 마스다 미리

저서 (총 132권)
마스다 미리 1969년 오사카 출생. 일러스트레이터이자 만화가, 수필가로 활동하며 재미와 진솔함이 깃든 작품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진솔함과 담백한 위트로 진한 감동을 준 만화, ‘수짱’ 시리즈가 베스트셀러가 되면서 화제의 작가가 되었다. ‘수짱’ 시리즈와 더불어 수많은 공감 만화와 에세이로 많은 사랑을 받으며 일본에서 3-40대 여성의 정신적 지주 역할을 하고 있다.지은 책으로 『여탕에서 생긴 일』, 『나는 사랑을 하고 있다』, 『오늘도 화를 내고 말았다』, 『멋진 30대 여자가 되는 길』, 『여직원은 대단해』, 『평범하고 느긋한 나의 작가 생활』, 『결혼하지 않아도 괜찮을까?』, 『내가 정말 원하는 건 뭐지?』, 『주말엔 숲으로』, 『지금 이대로 괜찮은걸까?』, 『아무래도 싫은 사람』, 『수짱의 연애』,『어느 날 문득 어른이 되었습니다』,『여전히 두근거리는 중』,『5년 전에 잊어버린 것』,『잠깐 저기까지만,』등이 있다.
저자 마스다 미리의 다른 책 더보기
홍차의 시간 + 차의 시간 홍차의 시간 + 차의 시간 애니북스 2017.06.30
차의 시간 차의 시간 이봄 2017.06.26
마스다 미리 리커버 한정판 세트 마스다 미리 리커버 한정판 세트 이봄 2017.06.15
마스다 미리 리커버 한정판 세트 + 차의 시간 마스다 미리 리커버 한정판 세트 + 차의 시간 이봄 2017.06.15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 가격비교 (0)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리뷰

독자리뷰(총 2건)

리뷰쓰기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 가격비교 (0)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가격비교 -

이 책을 판매하는 인터넷 서점이 없습니다.

더 많은 검색결과를 원하신다면?   Daum 쇼핑하우에서 찾아보기   Daum 통합검색 결과보기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 가격비교 (0)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추가 정보

상세이미지

우리를 성장시킨 건, 우리의 고민과 한숨이다

일본 30대 싱글 여자들의 정신적 지주인 만화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인 마스다 미리! 이제 그녀는 여자만화 3종 시리즈 시즌 1(『결혼하지 않아도 괜찮을까?』『내가 정말 원하는 건 뭐지?』『주말엔 숲으로』)을 통해 국내 여자들의 마음을 어루만져준 ‘만나고 싶은 언니’가 되었다. 그런 그녀의 대표 만화인 ‘수짱 시리즈’ 전권이 이번에 출간되었다.
수짱 시리즈의 첫 번째 책인 『지금 이대로 괜찮은 걸까?』는 출간과 동시에 일본에서 순식간에 베스트셀러가 되었고, 마스다 미리를 일본 여자들의 정신적 지주로 떠오르게 한 책이다. ‘수짱’은 30대 초반의 독립한 싱글여성 캐릭터로, 친한 친구끼리도, 친한 직장동료 사이에서도, 심지어 가족에게도 이야기하기 어려웠던 아주 작은 고민과 생각들을 나눌 수 있는 좋은 친구, 내 마음을 알아주는 속 깊은 친구로 여성들의 마음속에 자리 잡기 시작했다. ‘수짱’이라는 캐릭터의 장점을 일본 언론은 이렇게 정의한다. ‘우리와 함께 나란히 서서 달리며 때때로 응원을 해주는 친구.’
시리즈가 더해질 때마다 수짱은 한 살씩 나이를 먹는다. 특별한 사건도 큰 변화도 없는 일상이지만, 또 그냥 나이만 먹는 게 아닐까 가끔 한숨을 쉬기도 하지만, 수짱은 한걸음 한걸음 조금씩 앞으로 나아간다. 눈에 띄지 않는 성장이기에, 사회적으로 대단한 성공을 거두었다 평가받지는 못한다. 하지만, 수짱은 스스로 삶의 가치를 긍정할 줄 아는 여자다. 재력과 미모를 갖춘 골드미스가 아니어도, 성공한 여자들이 강조하는 인생의 팁, 즉 싫은 사람 내편 만들기를 할 줄 몰라도, 서른 중반에 과감하게 새로운 직장으로 옮길 줄은 안다.
주저하다가 마음을 건넬 타이밍을 놓치고, 사랑이 다가왔는데도 잡을 줄 모르는 수짱이기에 여전히 싱글이지만, 그런 자신의 마음을 보듬을 줄 안다. 수짱은 우리보다 더 훌륭하다고 평가받는 사람들의 이야기에 결코 영향을 받지 않는다. 자신이 하루하루 경험한 일들, 느낀 것들을 바탕으로 자신만의 삶을 꾸려간다. 연애를 잘 못해도 ‘그게 나’라고 긍정할 만큼 자신을 사랑할 줄 안다. 수짱은 ‘결혼하지 않아도 또는 결혼을 해도’ 상관없을 만큼 알고보면 단단한 여자다. 당신도 알고보면 그렇게 약한 사람은 아닐 거라고 알려주는 게 수짱이다.
수짱이 여자들에게 좋은 친구인 이유가 여기 있다. 그녀는 동년배 여자들과 ‘나란히’ 달리기 때문이다. 앞서나가 잘난 척하며 인생의 팁을 알려준다거나, 뒤쳐져서 징징거리지 않는다. 우리 모두가 갖고 있는 그 마음을 우리 스스로가 꺼내들게 만든다. 우리는 스스로를 사랑할 줄 아는 사람들이며, 스스로 삶을 긍정할 줄 아는 사람들이라고 알려준다.
잊고 있었구나, 하는 순간 독자들은 공감한다. 의미 없이 흘러간다고 여겼던 하루하루가 ‘지금의 나’를 만들었다는 사실을 알려주는 수짱을 통해, 독자들은 스스로를 대견하게 여길 수 있게 된다. 그 누군가가 ‘괜찮다’고 위로해주지 않아도 좋다. 수짱은 우리에게 이 소중한 진실을 알려주는 좋은 친구이다.
수짱의 끊임없는 한숨과 고민, 거기에는 다 이유가 있다. 수짱이 한숨과 고민을 통해 스스로 성장하듯, 우리도 그렇게 성장하기 때문이다. 한숨과 고민은 숨기고 버려야 할 하찮은 것이 아니라, 마음이 우리에게 보내는 작은 변화의 신호이다. 수짱은 바로 그것을 알려준다.


‘수짱’ 영화, 국내 상륙! 2013년 하반기 개봉예정!

수짱 시리즈 중 『지금 이대로 괜찮은 걸까?』가 일본에서 영화화되었다. 2012년 동경국제영화제에 초청되었으며, 2013년 3월 일본 전국에 개봉되었다.
일본에서 똑 부러지는 이미지로 젊은 여성들의 이상형으로 통하고, 영화 〈달팽이 식당〉 〈메종 드 히미코〉 〈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 등에 출연하면서 국내에도 잘 알려진 시바사키 코우가 수짱 역을 맡았다.
2013년 하반기, 드디어 국내 개봉 예정이다.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 가격비교 (0)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책꼬리

책꼬리란? 함께 읽으면 좋은 책이거나, 연관된 책끼리 꼬리를 달아주는 것입니다. '마스다미리 여자공감만화 시즌 2 - 3종 세트'와 연관된 책이 있다면 책꼬리를 등록해 보세요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 가격비교 (0)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한줄댓글

책속 한 구절

0/200bytes

퀵메뉴

TOP

서비스 이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