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

책 메인메뉴

책본문

종류 : eBOOK

레이 브래드버리

저자
레이 브래드버리 지음
역자
조호근 옮김 역자평점 0.0
출판사
현대문학 | 2015.09.08
형태
EPUB 페이지 수 0 | ISBN
ISBN 13-9788937810862
이용환경
eBook단말기 지원기기
YES24
정가
10,500
가격비교 찜하기

인터넷서점 (총 1건) 더보기

이 책은 어때요? 0명 참여

평점 : 0 . 0

번역

번역Bad 1 2 3 4 5 6 7 8 9 10 번역Good

필독

비추 1 2 3 4 5 6 7 8 9 10 필독

이 책을 언급한 곳

리뷰 0 | 서평 0 | 블로그 0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0) 가격비교 (1)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정보 제공 : YES24

책소개

지구의 한 작은 점에서 영원한 우주를 꿈꾼
환상문학계의 음유시인 레이 브래드버리(1920~2012)

아이작 아시모프, 아서 클라크, 로버트 하인라인, 스타니스와프 렘과 함께 변방의 문학으로 인식되었던 SF 문학의 위상을 주류 문학의 반열에 올린 거장 레이 브래드버리의 단편선이 현대문학 [세계문학 단편선] 열여덟 번째 권으로 출간되었다. 그는 올더스 헉슬리가 “시인”에 비유한 서정적인 문체와 시적 감수성, 그리고 과학적 사실에 구애받지 않는 자유로운 상상력으로 환상적인 작품 세계를 구축하면서, 에드거 앨런 포와 앰브로즈 비어스를 잇는 미국 환상문학의 적자로 평가받기도 했다.

“SF 소설은 실제로 미래에 대한 사회학적인 연구”라는 신념으로 브래드버리는 다양한 장르소설의 문법을 빌려 인간과 사회의 본질을 그려 내고자 한 작가였다. 단편 「안개 고동」을 비롯해 그의 많은 작품들은 미국 교과서에 실렸으며, 전 세계 36개국 언어로 번역되는 등 그는 반세기 동안 미국 문학에 공헌한 공로를 인정받아 장르소설 작가로는 최초로 2000년 전미도서재단 평생공로상을 수상했다.

매일 아침 눈을 뜨면 떠오르는 영감에 지뢰를 밟은 듯 당장 글을 쓰러 갔다고 밝힌 브래드버리는 하나의 단어에서 꼬리를 잇는 ‘단어 연상법’을 통해 폭발적으로 글을 쓴 다작가로도 유명했다. 소설, 시, 희곡, 동화, 에세이 등 모두 해서 500편이 넘는 작품을 발표한 그는 특히 300여 편의 단편을 남기면서 ‘단편의 제왕’이라 불렸다.
이번 레이 브래드버리의 단편선은 1997년 밴텀 출판사에서 펴낸 단편집 『태양의 황금 사과』를 판본으로 삼았다. 22편의 단편이 수록되었던 1953년 초판본에 『R는 로켓의 R』(1962)의 수록작들을 덧붙여 총 32편으로 새롭게 펴낸 판본이다.

저자소개

저자 레이 브래드버리

저서 (총 23권)
레이 브래드버리 아서 C. 클라크, 아이작 아시모프 등과 함께 SF문학의 거장으로 추앙받는 독보적인 작가 레이 브래드버리는 SF문학에 서정성과 문학성을 부여해 그 입지를 끌어올린 전방위적 작가로 불린다. 1920년 8월 22일 일리노이 주 워키건에서 태어난 그는 로스앤젤레스 고등학교 졸업 후 대학 진학은 포기했지만, '도서관이 나를 길러냈다.'고 할 정도로 다방면의 독서를 통해 방대한 지식을 쌓았다.스무 살에 발표한 첫 단편 「홀러보첸의 딜레마」를 시작으로 여러 잡지에 작품을 기고했고, 단편과 장편 소설, 희곡, 시 등 장르를 넘나들며 500여 편의 작품을 발표했다. 서정적이고 세련된 문체와 섬세한 시적 감수성을 바탕으로, SF문학뿐 아니라 기존 문학계에서도 인정받는 작품을 많이 펴냈다. 특히 문명비판서의 고전으로 자리잡은 『화씨 451』, 『화성연대기』는 과학기술과 문명이 파괴하는 정신문화와 인간 실존에 대한 탐구와 재생의 노력을 담아냈다. 또한 1956년 존 휴스턴이 감독한 영화 〈백경〉의 각본을 썼고, 자신의 작품 가운데 65개가 '레이 브래드버리 시어터'라는 이름으로 TV에 방영되어 7차례 에미 상을 비롯한 미디어 관련 상을 수상하기도 했다.반세기 동안 미국 문학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SF소설 작가로는 최초로 2000년 전미도서재단으로부터 평생공로상을 받았고, 2004년 '내셔널 메달 오브 아트' 상, 2007년 프랑스문화훈장, 퓰리처 특별 표창상 등을 수상했다. 영화 산업에 기여한 공로로 헐리우드에 영예의 족적을 남겼고, 한 소행성 명칭이 그의 이름을 따 '9766 브래드버리'라 명명되었다. 저서로는 장편 『화씨 451』, 『화성연대기』, 『무언가 위험한 것이 오고 있다』, 『문신한 사나이』등이 있다.
저자 레이 브래드버리의 다른 책 더보기
화성으로 날아간 작가 화성으로 날아간 작가 다른 2017.12.01
멜랑콜리의 묘약 멜랑콜리의 묘약 아작 2017.09.20
멜랑콜리의 묘약 멜랑콜리의 묘약 아작 2017.09.20
온 여름을 이 하루에 온 여름을 이 하루에 아작 2017.09.20
역서(총 21권)
역자 조호근 (역자평점 0)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를 졸업했다. SF/판타지 단편과 어린이용 과학 도서 번역을 주로 하였고, 현대 해외 문학을 국내에 소개하는 일도 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몬터규 로즈 제임스』『레이 브래드버리』『도매가로 기억을 팝니다』『마이너리티 리포트』『아마겟돈』『타임머신』『컴퓨터 커넥션』『타임십』『장르라고 부르면 대답함』『SF세계에서 안전하게 살아가는 방법』『런던의 강들』『소호의 달』 등이 있다.

목차

안개 고동
4월의 마녀
황야
그릇 밑바닥의 과일
날틀
살해자
금빛 연, 은빛 바람
나 당신 못 봐요
자수
흑백 친선 야구시합
저 너머의 드넓은 세계
발전소
엔 라 노체
태양과 그림자
꿈의 벌판
환경미화원
대화재
태양의 황금 사과
R는 로켓의 R
시작의 끝
로켓
로켓맨
우렛소리
끝없는 비
추방자들
여기 호랑이가 출몰한다
딸기 창문

서리와 불꽃
에이나르 아저씨
타임머신
여름이 달려가는 소리

옮긴이의 말?다양한 장르 문법 속에서 인간의 본질을 고찰하다
레이 브래드버리 연보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0) 가격비교 (1)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리뷰

독자리뷰(총 0건)

리뷰쓰기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0) 가격비교 (1)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가격비교 - 인터넷서점 10,500

* eBook의 원가(판매가)는 판매 서점과 포맷에 따라 상이할 수 있습니다.
가격비교
서점 판매가 → 할인가(할인율) 판매가 할인가란? 포맷 구매정보
YES24 바로가기 10,500원10,500원(-0%) 구매하기 EPUB 공지영, 기욤 뮈소 등 대표작가 eBook 체험판 무료 증정! PC,iOS,Android,e-ink 지원!
단골 인터넷 서점 등록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0) 가격비교 (1)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추가 정보

상세이미지

이 책은 일리노이 주의 작은 소도시에서 자라서, 자신이 희망하고 꿈꾼 그대로 우주 시대가 찾아오는 것을 목격한 소년의 회고록이다. 과거에 대해 궁금해하는 소년들, 현재를 빠르게 달려가고 있는 소년들, 미래에 대해 크나큰 기대를 품은 소년들에게 이 책의 이야기들을 바친다.
별은 여러분의 것이다. 별을 원하는 머리와, 손과, 심장을 가지고 있다면. _ -레이 브래드버리

지구의 한 작은 점에서 영원한 우주를 꿈꾼
환상문학계의 음유시인 레이 브래드버리

아이작 아시모프, 아서 클라크, 로버트 하인라인, 스타니스와프 렘과 함께 변방의 문학으로 인식되었던 SF 문학의 위상을 주류 문학의 반열에 올린 거장 레이 브래드버리의 단편선이 현대문학 [세계문학 단편선] 열여덟 번째 권으로 출간되었다.

브래드버리는 살아생전에 미국과학소설작가협회(SFWA)의 ‘그랜드마스터’ 칭호를 비롯하여 휴고상, 브램스토커상, 프로메테우스상, 월드판타지상 등 SF와 판타지 분야의 거의 모든 주요한 상을 석권했다. 영상 매체에서도 텔레비전 시리즈 [환상특급]과 [히치콕 극장], 영화 [모비 딕]의 각본을 집필하는 등 수많은 족적을 남긴 그를 기려 SFWA에서는 매년 네뷸러상 수상자를 가릴 때 그해의 우수한 SF 각본 작가에게 ‘레이브래드버리상’을 수여하고, 2012년 화성 탐사 로봇 큐리오시티가 첫 착륙한 곳에는 ‘브래드버리 착륙 지점’이란 지명이 붙었다. “SF 문학의 살아 있는 전설”, “현대 문화의 보물”로 불린 그가 2012년 6월 타계했을 때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이례적으로 백악관 성명을 발표했고, 일찍이 “레이 브래드버리가 없었다면 스티븐 킹도 없었다”고 한 스티븐 킹은 “그의 소설과 이야기들은 그 강력한 여운과 낯선 아름다움으로 계속 남아 있을 것이다”라는 추도를, 스티븐 스필버그는 “나의 SF 작품 활동 대부분에서 브래드버리는 내 뮤즈였다”라는 헌사로 그를 기렸다.

그림 형제와 라이먼 프랭크 바움의 동화들, 그리고 그리스 로마 신화를 읽으며 자란 브래드버리의 많은 작품은 ‘만약What if’의 상상력에서 시작되었다. 명실공히 SF 문학의 대가인 그는, SF 소설은 실현 가능한 미래를 예측하는 장르이고, 자신은 불가능한 일을 그려 내기 때문에 『화씨 451』 이외의 작품은 환상소설로 분류해야 한다는 의견을 표하기도 했다. 그러나 전자책, CCTV, 대형 평면 텔레비전, 소셜네트워크 서비스, 현금자동입출금기 등 그의 기발한 상상력들은 수십 년 후 현실화가 되었고, 미디어의 선정성이나 그에 대한 중독과 같은 문제의식 역시 점점 맞아떨어지면서 브래드버리의 사고는 오늘에도 유효한 많은 생각거리를 남기고 있다.

브래드버리가 다루고자 했던 핵심 주제는 인간이 만들어 낸 기계나 로봇, 외계인이 아닌 인간 그 자체였다. “SF 소설은 실제로 미래에 대한 사회학적인 연구”라는 신념을 가졌던 그는 특히 ‘끝없이 비가 내리는 금성’, ‘8일밖에 생존할 수 없는 행성’과 같은 극한의 상황에 처한 인간이라는 설정을 즐겨 했고, 이를 통해 인간 본질을 탐구하는 데 다가가고자 했다. 신문팔이로 생계를 꾸리면서 일주일에 사흘씩, 꼬박 10년간을 도서관에서 보낸 습작 시절, 어니스트 헤밍웨이와 토머스 울프, 존 스타인벡, 시인 존 던 등이 쓴 순수문학 작품의 기법과 필치를 터득한 그는 인간의 오만과 기술의 위험성에 대하여 은유와 아이러니, 그리고 간접적으로 충고하는 교훈이 담긴 ‘우화’들을 창작해 냈다.

예측할 수 없는 앞날에 대한 불안과 공포가 지배하는, 브래드버리가 그린 디스토피아적인 미래 세계에는 자연과 과거를 향한 그리움이 곳곳에 녹아 있었다. 일리노이 주의 호반 도시 워키건에서 태어나고 자란 소년 브래드버리는 훗날 자신의 많은 작품에서 이곳을 ‘그린타운’이란 이름으로 등장시킬 정도로 워키건에서 보낸 시절은 그의 70여 년 작가 생활에서 영감의 원천이었다.

이번 레이 브래드버리의 단편선은 작가가 말한바, 일리노이 주의 작은 소도시에서 자란 소년의 회고록이라고 밝힌 단편집 『태양의 황금 사과』를 판본으로 삼았다. 『화씨 451』 『화성 연대기』 『일러스트레이티드 맨』 『사악한 존재가 이리로 온다』 『민들레 와인』과 더불어 꼽히는 그의 대표작으로, 22편의 단편이 수록되었던 1953년 초판본에 『R는 로켓의 R』(1962)의 수록작들을 덧붙여 총 32편으로 출간한 1997년 판을 번역 대상으로 삼았다. ‘태양의 황금 사과’라는 제목은 윌리엄 버틀러 예이츠의 시 「방황하는 잉거스의 노래」의 구절에서 따온 것이다.

일생 300여 편의 단편을 남기면서 ‘단편의 제왕’이라 불린 그는 단편이라는 장르에서 SF 및 우화, 자전소설, 공포, 사회 희극, 살인 미스터리, 로맨스 등 온갖 소재들을 다루었다. 그 다채로운 면모를 감상할 수 있는 이번 단편선에는 특별히 목가적이며 환상적인 이야기들이 두드러진다. ‘별’에 대한 강렬한 열망이 담긴 「R는 로켓의 R」 「로켓」부터 오래전 사라진 공룡이 등장하는 「안개 고동」 「우렛소리」, 그리고 작가 레이 더글러스 브래드버리의 분신인 소년 더글러스가 주인공인 「여름이 달려가는 소리」 「타임머신」 등 그 모든 생경하거나 익숙한 소재들은 놀라운 상상력과 아름다운 문장으로 제시된다. 더글러스가 등장하는 후자의 단편들은 그의 자전적 성장소설이자 연작으로 이루어진 『민들레 와인』의 토대가 된 이야기들이기도 하다.

어릴 적 좋아한 스페이스 오페라 만화 [벅 로저스 시리즈]를 모으던 걸 한 달간 중단했을 때, 자신이 행복하지 않다는 것을 느끼면서 SF 소설을 쓰기 시작했다고 고백한 브래드버리는 평생 소년의 마음으로 이야기를 즐긴 작가였다. 그 시절을 그리며 쓴 이야기들이 담긴 이 책은 레이 브래드버리의 오랜 팬들에게 그의 상상력의 시발점을 살필 수 있는 뜻깊은 저작이, 나아가 SF에 낯설음을 느꼈던 이들에게 새롭게 SF 문학에 접근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다.

만약 우리의 세상에 브래드버리가 없었다면, 지금 우리가 살고 있는 이 세계의 풍경은 지금처럼 멋지진 않았을 것이다. _닐 게이먼

SF와 판타지 그리고 상상력의 세계에서 브래드버리는 불멸로 남을 것이다. _스티븐 스필버그

브래드버리의 강력하고 신비로운 상상력은 의심할 여지 없이 에드거 앨런 포의 존경을 얻을 것이다. _《가디언》(영국)

브래드버리는 현대 SF소설을 문학적 주류에 포섭될 수 있게 한 데 가장 큰 공이 있는 작가이다. _《뉴욕 타임스》

미국에서 가장 사랑받은 작가 중 한 명. 위대한 이야기꾼이자, 때로는 신화 작가였던, 진정한 미국의 고전. _《워싱턴 포스트》

브래드버리는 SF계의 무관의 계관시인이다. _《타임스》(영국)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0) 가격비교 (1)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책꼬리

책꼬리란? 함께 읽으면 좋은 책이거나, 연관된 책끼리 꼬리를 달아주는 것입니다. '레이 브래드버리'와 연관된 책이 있다면 책꼬리를 등록해 보세요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0) 가격비교 (1)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한줄댓글

책속 한 구절

0/200bytes

퀵메뉴

TOP

서비스 이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