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

책 메인메뉴

책본문

종류 : 종이책

아주 달콤한 갈증. 1서별아 장편소설

저자
서별아 지음
출판사
와이엠북스 | 2018.03.09
형태
판형 규격外 | 페이지 수 480 | ISBN
ISBN 10-1132244765
ISBN 13-9791132244769
정가
12,80011,520
가격비교

인터넷서점 (총 8건) 더보기

이 책은 어때요? 0명 참여

평점 : 0 . 0

필독

비추 1 2 3 4 5 6 7 8 9 10 필독

이 책을 언급한 곳

리뷰 0 | 서평 0 | 블로그 0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0) 가격비교 (8)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정보 제공 : 교보문고 YES24 반디앤루니스 인터파크도서 영풍문고

책소개

*********************************************************************
2018년 상반기 네이버 인기 웹소설!
볼수록 달콤하게 녹아드는 그 소설, 〈아주 달콤한 갈증〉
*********************************************************************


악마와 인간이 진심으로 사랑에 빠질 수 있을까?

오랜 세월 불행한 인간의 꿈을 먹고 살아온 몽마(夢魔), 차시하.

“어쨌든 당신 악마 맞는 거죠?”

반은 인간, 반은 악마.
그의 고독한 일상에 느닷없이 한 소녀가 찾아왔다.

“왜? 내가 악마였으면 좋겠나?”
“네. 악마와 계약을 하길 원하니까요.”

매일 밤 누군가에게 죽임을 당하는 악몽을 꾸는 소녀, 오안나.
그녀의 불행은 시하의 힘을 강하게 만들어줄 달콤한 먹이였다.

하지만 온갖 불행이란 불행은 다 끌어안고 사는 듯 보였던 소녀는…….

“뭘 그렇게 멍하니 서 있어요? 내가 그렇게 예쁜가?”

웃을 때만큼은 눈이 부셨다.
차가운 악마의 심장을 뛰게 할 만큼.

악마는 그 미소를 지켜주고 싶다고 생각했다.
자신의 목숨이 위태로워지는 한이 있더라도.

“내 것이 돼라. 오안나.”

저자소개

저자 : 서별아
저자 서별아

상상의 즐거움에 눈을 떴습니다.
조그만 작업실은,
매일 밤 마법사가 사는 대륙이 되었다가,
인어가 사는 반짝이는 바닷속이 됩니다.
부지런히 상상하겠습니다.
제가 만든 세상으로 놀러 오세요.

목차

[1권]

프롤로그
1장. 위험한 계약
2장. 꿈과 현실의 경계
3장. 불행해서 더 달콤한
4장. 첫사랑이 미치는 영향
5장. 처음이라서
6장. 진짜 원하는 것
7장. 지켜줄게
8장. 키스의 진실
9장. 간절한 유언
10장. 후회하지 않는다
11장. 따스한 한마디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0) 가격비교 (8)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리뷰

독자리뷰(총 0건)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0) 가격비교 (8)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가격비교 - 인터넷서점 11,520

가격비교
서점 판매가 → 할인가(할인율) 판매가 할인가란? 적립금(적립률) 구매정보
YES24 바로가기 12,800원11,520원(-10%) 64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대한민국1등 인터넷서점! 총알배송, 2천원추가적립, 리뷰포인트지급, 최저가보상
반디앤루니스 바로가기 12,800원11,520원(-10%) 64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북셀프 단 한권만 사도 무료배송, 당일배송, 매장에서 바로받는 북셀프 서비스, 최저가 보상, 신규회원 1,000원 적립
도서11번가 바로가기 12,800원11,520원(-10%) 0원(0%) 구매하기 무료배송 [T멤버십 할인/최대1만원,신간도서] 3만원 이상 구매시 1,000포인트 추가 적립
영풍문고 바로가기 12,800원11,520원(-10%) 64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바로바로 신규회원 1천원지급 / 오늘수령 나우드림
인터파크 바로가기 12,800원11,520원(-10%) 64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당일/하루배송, 최저가 200% 보장, 인터파크 통합 마일리지, 스페셜 사은품선택 서비스
리브로 바로가기 12,800원11,520원(-10%) 64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도서 10%할인, 5%추가적립, 배송 중 파손 시 100% 교환보장, 수험서 분철 990원!
알라딘 바로가기 12,800원11,520원(-10%) 64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10% 할인, 신간 사은품 추첨, 1권도 무료당일배송
교보문고 바로가기 12,800원11,520원(-10%) 64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바로드림 최저가 보상, 바로드림/바로배송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0) 가격비교 (8)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추가 정보

책속으로

〈1권 발췌글〉

시하의 시선이 한계에 다다랐는지 물속에서 온몸을 배배 꼬기 시작한 안나에게 향했다. 사람이 모두 빠져나간 것조차 느끼지 못했는지 안나는 물에서 나올 생각이 도통 없어 보였다. 그사이 뽀글뽀글 올라오는 기포의 수가 급격히 늘어났다. 얼른 꺼내주려다가 시하는 문득 자신을 소환하면서 안나가 했던 ‘재수 없는 요구 조건’이라는 말이 떠올라 그녀가 잠수하고 있는 상태 그대로 두었다. ‘내 것’이 되는 게 재수가 없는 일이란 말이지?
‘죽을 것 같으면 알아서 나오겠지.’
그렇게 생각하며 안나를 잠자코 지켜봤다. 하지만 그 생각은 그의 오산이었다. 당장 숨이 넘어가게 생겼는데도 안나는 버티고 있었다. 도도하고 콧대 높은 아가씨는 바로 옆에 자신이 있는데도 손 한번 내밀지 않았다. 하긴. 그러니 악마를 상대로 공정한 계약 운운할 수 있었겠지. 결국 시하가 먼저 안나의 손을 붙잡았다. 그대로 손을 잡아당기자 안나가 힘없이 수면 밖으로 끌려 나왔다.
“어푸! 하아, 하아!”
아슬아슬하게 숨을 토해내는 입술은 이미 보랏빛이었다. 안 그래도 생기가 없던 뺨은 꼭 얼어버린 것처럼 창백했다. 자기 목숨보다 자존심이라니. 정말이지 이렇게나 자존심 센 인간 여자는 처음이었다. 여태껏 그가 꿈을 빼앗았던 여자들과는 달라도 너무 달랐다.
“하지만 그래야 내 것이 될 자격이 있지.”
가만히 안나를 바라보던 시하가 만족스럽게 웃었다. 재수 없는 악마 취급을 받아도 상관없었다. 이 여자는 이미 자신의 덫에 걸렸다. 시하가 안나에게로 천천히 손을 뻗었다.
“너…….”
그러곤 차갑게 언 안나의 뺨을 손등으로 툭툭 두드리며 말했다.
“분명히 내 거, 한다고 했다?”
안나는 차갑다 못해 얼음 같은 숨을 가쁘게 몰아쉬며 표정을 찡그렸다. 시하의 손끝에서 꽃이 피듯 그녀의 뺨이 점점 붉어졌다. 부끄러워서인지, 짜증이 나서인지 알 수 없는 열기. 그 열기를 손가락 끝으로 느끼며 시하가 얄밉게 웃었다.
“너 방금, 내 여자 하기로 한 거야.”
‘내 여자.’ 시하는 일부러 ‘내 거’라는 말보다 더 자극적인 표현을 썼다. 이 말에 과연 자존심 센 아가씨는 어떤 반응을 보일까? 자기가 한 말을 하지 않은 거로 만들 뻔뻔함은 없지만, 그렇다고 순순히 인정할 만큼 고분고분하지도 않은 성격. 으레 오랫동안 감금당해 있다 보면 자아를 잃고 비굴해질 법도 한데, 이 여자는 궁지에 몰릴수록 더욱 발버둥 치는 타입이었다.
그래서 시하는 진심으로 안나가 어떤 반응을 보일지 궁금했다. 한 번도 인간을 상대로 이런 적 없는데, 스스로가 낯설다는 걸 알면서도 호기심을 떨쳐낼 수 없었다. 시하의 노골적인 시선에 망설이던 안나가 이내 결심한 듯 그의 손을 떼어내며 말했다.
“하면 되잖아요.”
“뭐?”
“해요. 할 거예요. 누가 안 한대요?”
“너 지금 네가 뭘 한다고 한 건지 알아?”
“네 거! 네 여자! 한다고요! 난 거짓말 안 해요!”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0) 가격비교 (8)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책꼬리

책꼬리란? 함께 읽으면 좋은 책이거나, 연관된 책끼리 꼬리를 달아주는 것입니다. '아주 달콤한 갈증. 1'와 연관된 책이 있다면 책꼬리를 등록해 보세요

퀵메뉴

TOP

서비스 이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