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

책 메인메뉴

책본문

종류 : 종이책

어른 초등학생마스다 미리 에세이(양장)

저자
마스다 미리 지음
역자
박정임 옮김 역자평점 7.3
출판사
이봄 | 2016.04.28
형태
판형 규격外 | 페이지 수 152 | ISBN
원제 : おとな小學生
ISBN 10-1186195576
ISBN 13-9791186195574
정가
13,00011,700
가격비교 찜하기

인터넷서점 (총 7건) 더보기

이 책은 어때요? 0명 참여

평점 : 0 . 0

번역

번역Bad 1 2 3 4 5 6 7 8 9 10 번역Good

필독

비추 1 2 3 4 5 6 7 8 9 10 필독

이 책을 언급한 곳

리뷰 0 | 서평 0 | 블로그 26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6) 가격비교 (7)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정보 제공 : 교보문고 YES24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 커넥츠북 인터파크도서

책소개

우리 모두는 한때 어린아이였다.

한때 우리는 모두 어린아이였다. 그 사실은 평소에 실감할 새 없이 깊숙이 묻혀 있다가도, 어떤 계기를 통해 생생하게 떠오르기도 한다. 그리고 예나 지금이나 어른인 ‘나’와 어린아이였던 ‘나’를 이어주는 대표적인 매개물로 손꼽히는 것은 바로 그림책이다. 마스다 미리의 사랑스러운 그림책 에세이 『어른 초등학생』은 작가 마스다 미리가 추억의 그림책 스무 권을 읽어가며, 어렸을 때의 경험들을 에세이와 만화로 풀어낸 독특하고 따스한 책이다.

어릴 적 정신없이 읽어 내용도 기억나지 않는 그림책들이지만, 마스다 미리 그녀에게 그림책을 읽는다는 건 단순한 독서가 아니라, 내 안에 여전히 남아 있는 어린아이를 만나는 경험이다. 이 책이 서평집이 아닌 그림책 에세이의 형식으로 서술된 것도 그런 이유다. 마스다 미리는 책을 통해 어릴 적 선물로 받은 그림책을 실수로 학급문고에 기부해버렸다가 친구에게 상처를 준 일, 동네 친구들과 진흙 경단을 만들던 추억, 초등학교때 반에서 떠들썩했던 지우개똥 모으기 유행 등에 대해 서술함으로써 ‘그림책’을 매개로 어린시절의 자신과 마주한다.

저자소개

저자 마스다 미리

저서 (총 143권)
마스다 미리 1969년 오사카 출생. 만화가, 일러스트레이터, 에세이스트. 진솔함과 담백한 위트로 진한 감동을 준 만화 ‘수짱 시리즈’가 베스트셀러가 되면서 화제의 작가로 떠올랐다. ‘수짱 시리즈’와 더불어 수많은 공감 만화와 에세이로 많은 사랑을 받으며 3~40대 여성의 정신적 지주 역할을 하고 있다. 마스다 미리의 대표작 ‘수짱 시리즈’(전 4권)는 『지금 이대로 괜찮은 걸까?』 『결혼하지 않아도 괜찮을까?』 『아무래도 싫은 사람』 『수짱의 연애』 등으로 이루어졌으며, 이 시리즈는 2012년 일본에서 영화화되었고 2015년 국내에서도 상영되어 관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만화로는, 거리감을 유지한 세 명의 여자 친구들이 주말마다 숲으로 놀러가 도시에서의 힘든 일상을 치유하는 『주말엔 숲으로』(전 2권), 고령화 가족을 주인공으로 한 『평균 연령 60세, 사와무라 씨 댁의 이런 하루』(현재 일본에서 3권까지 출간), 남녀의 입장 차이를 남매라는 관계를 통해 유머러스하게 묘사한 『내 누나』(전 2권) 등의 만화 시리즈물을 꾸준히 출간하고 있다. 최근 국내 출간작으로는 『차의 시간』이 있다. 마스다 미리는 만화에서는 다루지 못하는 작가 개인의 내밀한 이야기는 에세이를 통해 선보이고 있다. 주로 나이에 따라 변하는 자신의 일상과 마음을 솔직하게 드러내면서 만화와는 또다른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어느 날 문득 어른이 되었습니다』를 비롯해 『전진하는 날도 하지 않는 날도』 『뭉클하면 안 되나요?』 『오늘도 화를 내고 말았습니다』 등 다수의 에세이가 국내에 출간되었다.
저자 마스다 미리의 다른 책 더보기
泣き蟲チエ子さん 旅情編 泣き蟲チエ子さん 旅情編 集英社 2017.08.22
평균 연령 60세 사와무라 씨 댁은 이제 개를 키우지 않는다 평균 연령 60세 사와무라 씨 댁은 이제 개를 키우지 않는다 이봄 2017.08.17
내 누나 세트 내 누나 세트 이봄 2017.07.10
泣き蟲チエ子さん 愛情編 泣き蟲チエ子さん 愛情編 集英社文庫 2017.07.01
역서(총 36권)
역자 박정임 (역자평점 7)
경희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하고 지바 대학에서 일본근대문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옮긴 책으로‘수짱 시리즈’를 비롯한 다수의 마스다 미리 만화와 다니구치 지로의 ‘고독한 미식가 시리즈’, 호시 요리코의 『아이사와 리쿠』 등이 있으며, 『미야자와 겐지 전집』 세 권을 번역했다.

목차

들어가며 | 친구에게 온 편지 | 아이들만의 세계 | 은단 만들기 | 꼬마 나무 | 역 앞의 도넛 가게 | 무엇이든 될 수 있는 마법 | 소소한 생각 | 작은 여자아이 | 혼자서 할 수 있게 된 날 | 생일선물 | 마르시카를 만나러 그림책의 나라 체코에 가다 | 이상한 유행 | 마법의 도구 | 도깨비보다 무서운 것 | 미아가 부러웠던 이유 | 신기한 놀이기구 | 고등학생의 결혼 | 제일 좋아하는 시간 | 눈으로 만든 집 | 커다란 발견 | 위험한 놀이 | 그림책 정보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6) 가격비교 (7)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리뷰

독자리뷰(총 26건)

리뷰쓰기
날마다 조금씩만 자라고 싶다,《어른 초등학생》
이삼십대 여성들의정신적인(?)지주! '마스다 미리'작가의 자전적인 만화 에세이 《어른 초등학생》을 만나보았습니다.표지에서부터 풍기는 초등생스러움이 너무 귀여..
redys82님 | 반디앤루니스 | 2016.12.29
어른 초등학생
그녀가 어릴적 읽었던 그림책을 소개해주는 책이랍니다. 기존에 그녀의 만화만 보아왔는데, 이책은 짧은 만화와 에세이가 함께 수록되었어요. 종종 조카와 함께 읽..
보슬비님 | 반디앤루니스 | 2016.10.08
어른인 나에겐 어떤 질문을 할까
마스다 미리의 에세이 한 편을 또 읽었다. 아무래도 중독이 된 것이 아닌가 싶다. 뭐, 좋은 느낌의 중독일 수도 있겠다 싶은 그녀의 작품. 사실은 오래 읽고..
악마바보님 | 인터파크도서 | 2016.10.02
서열 1위 13살 초등학생에게 무너지다 2
그때 하지 않아서 다행이었던 말이라는 책을 읽었습니다 어른을 위한 가볍게 읽을수 있는 에세이같은 짧은 형식의 글인데 읽기 쉽고 가볍게읽을수는 있지만 그..
tnskfk5님 | 인터파크도서 | 2016.09.21
마스다 미리의 어른 초등학생
어른 초등학생, 마스다미리"지금까지 가장 즐거웠던 일은?""어른은 '가장'이라는 질문에 바로 답하지 않는 법이야""어린아이로 돌아가고 싶어?""어린아이, 아..
그리고님 | 반디앤루니스 | 2016.08.22
갖고 싶은 추억
역시 마스다 미리는 만화! 요즘 계속 에세이를 쓰시는 마스다 미리님. 수짱시리즈같은 만화 좀 제발 더 그려달라고 투덜거리면서 에세이는 또 다 챙겨보는 중입니..
꿀꿀페파님 | 반디앤루니스 | 2016.07.28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6) 가격비교 (7)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가격비교 - 인터넷서점 11,700

가격비교
서점 판매가 → 할인가(할인율) 판매가 할인가란? 적립금(적립률) 구매정보
YES24 바로가기 13,000원11,700원(-10%) 65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대한민국1등 인터넷서점! 총알배송, 2천원추가적립, 리뷰포인트지급, 최저가보상
도서11번가 바로가기 13,000원11,700원(-10%) 0원(0%) 구매하기 무료배송 [T멤버십 할인/최대1만원,신간도서] 3만원 이상 구매시 1,000포인트 추가 적립
교보문고 바로가기 13,000원11,700원(-10%) 65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바로드림 최저가 보상, 바로드림/바로배송
반디앤루니스 바로가기 13,000원11,700원(-10%) 65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북셀프 단 한권만 사도 무료배송, 당일배송, 매장에서 바로받는 북셀프 서비스, 최저가 보상, 신규회원 1,000원 적립
알라딘 바로가기 13,000원11,700원(-10%) 65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10% 할인, 신간 사은품 추첨, 1권도 무료당일배송
영풍문고 바로가기 13,000원11,700원(-10%) 65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바로바로 신간 무료배송 / 신규회원 1천원지급 / 영풍문고에서 페이코 첫 결제 5천원할인 / Now드림서비스
인터파크 바로가기 13,000원11,700원(-10%) 650원(5%) 구매하기 무료배송 당일/하루배송, 최저가 200% 보장, 인터파크 통합 마일리지, 스페셜 사은품선택 서비스
단골 인터넷 서점 등록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6) 가격비교 (7)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추가 정보

상세이미지

어릴 적 꿈을 기억하나요?
지금도 가슴속에서 데굴데굴 구르는 소중한 감정들


★도서 소개★

베스트셀러 작가 마스다 미리의 사랑스러운 그림책 에세이

가끔씩 무척이나 새삼스럽게 느껴지는 사실이 하나 있다. 그건 바로, 한때 우리는 모두 어린아이였다는 것. 그 사실은 평소에는 실감할 새 없이 깊숙이 묻혀 있다가도, 어떤 계기로 인해 생생하게 떠오르곤 한다. 그리고 예나 지금이나 어른인 나와 어린아이인 나를 이어주는 대표적인 매개물로 손꼽히는 것이 바로 ‘그림책’이다.
『어른 초등학생』은 작가 마스다 미리가 추억의 그림책 스무 권을 읽어가며, 어렸을 때의 경험들을 에세이와 만화로 풀어내는 독특하고 따스한 책이다. 스무 권의 그림책 중에는 『커다란 순무』나 『바바빠빠』처럼 세계적으로 유명한 작품부터, 『하하하 이야기』, 『입었다, 입었어』와 같이 주로 일본에서 대중적으로 읽히는 작품, 인기는 많지 않았으나 작가에게는 각별하게 남아 있는 희귀한 작품까지 다양하게 포함되어 있다.

마스다 미리를 전진하게 하는 토대, 어린 시절
베스트셀러 ‘수짱 시리즈’로 유명한 만화가이자 에세이스트인 마스다 미리는 글이나 일러스트를 통해 여섯 권의 그림책 작업에 참여했으며, 그중 글을 쓴 『빨리빨리라고 말하지 마세요』로 산케이 아동출판문학상을 수상한 경력이 있는 그림책 작가이기도 하다. 그녀는 『나의 우주는 아직 멀다』를 비롯한 만화와 여러 산문집에서 그림책에 대한 자신의 애정과 관심들을 보여준 바 있다.

그림책을 펼치면 되살아나는 어린 시절의 시간. 공원에서 바라본 석양, 진흙 경단을 만들던 때 차가운 흙의 감촉, 친구에게 미안하다는 말을 하지 못했던 때의 기분. 어쩌면 그 역시도 만들어진 기억인지 모릅니다. 하지만 그래도 좋다고 생각합니다. 그 역시도 어른인 자신을 지키는 ‘토대’가 되어 있음이 분명하니까요. _「들어가며」에서

어릴 적 정신없이 읽어 내용도 기억나지 않는 그림책들이지만, 마스다 미리는 그것들이 가슴속 어딘가에 남아 우리를 형성해왔고 지금도 우리를 지키고 있다고 믿는다. 그녀에게 그림책을 읽는다는 건 단순한 독서가 아니라, 내 안에 여전히 남아 있는 어린아이를 만나는 경험인 것이다.
이 책 『어른 초등학생』이 서평집이 아닌 그림책 에세이의 형식으로 서술된 것도 그런 이유이다. 마스다 미리는 이 책에서 각 그림책의 주제나 내용보다는 해당 작품에 얽힌 어린 시절의 경험에 관해 이야기하고 있다. 선물로 받은 그림책을 실수로 학급문고에 기부해버렸다가 친구에게 상처를 준 일, 동네 친구들과 진흙 경단을 만들던 추억, 초등학교 때 반에서 떠들썩했던 지우개똥 모으기 유행 등에 대해 서술함으로써, 작가는 그림책을 매개로 어린 시절의 자신과 마주한다.
이 책은 분명 ‘회고적’이다. 하지만 지난 시절을 추억하고 사적으로 아끼는 그림책을 소개하는 내용이 이 책의 전부는 아니다. 마스다 미리는 여전히 그답게, 지금의 우리 자신을 만든 토대가 무엇이었는지 근원을 찾아가보자고, 그리고 기억해보자고 권하는 것이다. 마흔이 넘은 마스다 미리가 하루하루 전진하는 삶을 사는 이유도, 어린 시절 품었던 꿈을 여전히 간직하고 돌보고 사랑하기 때문이다.

어른들에게 보여주지 않은 풋풋한 속마음을 찾아

그림책을 즐기는 성인도 종종 있고 ‘어른을 위한 그림책’도 인기라고 하지만, 머리가 다 큰 어른이 어린아이와 똑같이 읽고 똑같이 느끼길 기대하는 건 욕심이다. 어른과 아이는 그림책을 같은 태도로 대하지 않는다. 어른은 그림책에 담긴 교훈을 알아채고 그 속에서 마음의 안정, 또는 순수한 동심을 느끼겠지만, 아이가 그림책에서 가장 원하는 건 재미이다. 재미가 없다면 언제든 책장을 덮을 준비도 되어 있다. 심지어 꼭 작가의 의도대로 책을 읽는 것도 아니다.

“이 책을 읽고 어떤 생각을 했나요?” 선생님이 물으면, “함께 협력한 점이 훌륭하다고 생각합니다” 따위의 대답을 했었겠지만, 말하지 않았던 그때의 생각이 더 사랑스럽다.
아이였던 나는 어떤 생각을 했었을까. 개와 고양이는 어떤 언어로 대화를 했을까, 그 커다란 순무를 어떻게 칼로 잘랐을까, 현관문을 제대로 통과할 수 있었을까…….
_「소소한 생각」에서

알렉세이 톨스토이의 명작 『커다란 순무』를 읽는 어린 마스다 미리도 마찬가지였다. ‘협동의 중요성’이란 주제는 어른이 부여한 의미일 뿐, 어린아이는 이야기에 그려지지도 않은 세계를 마음껏 상상하며 풋풋한 속마음을 키워간다. 그 그림책을 소중하고 각별한 것으로 남아 있게 하는 건 작품의 내용이나 주제가 아니라 그 그림책과 함께했던 시간들이다. 마스다 미리가 이 책에서 각 그림책의 내용보다 그 그림책과 함께한 어린 시절의 시간들에 집중한 이유도 이와 같다.
“어린아이로 돌아가고 싶어?” “어린아이, 아직 내 안에 남아 있어”라는 대사가 인상적인 책표지 그림은 유명한 그림책 『구리와 구라의 빵 만들기』의 표지 그림을 유머러스하게 패러디한 것이다. 그림 속에서는 어른이 된 마스다 미리와 어린 시절의 마스다 미리가 함께 바구니를 들고 간다. 그 바구니에는 구리와 구라가 숲속 친구들과 나눠 먹은 카스텔라의 재료 대신 노란 그림책이 살며시 놓여 있다.

책속으로

어렸을 적에 읽었던, 또는 누군가 읽어주었던 그림책은 유효기간 없는 티켓과 같다고 생각합니다. 언제라도 그리운 장소로 데려다주죠. “어? 이 그림책이 이런 내용이었나?” 어른이 되어 다시 읽어보면 왜곡된 기억에 놀라기도 하지만, 그건 그거대로 상관없습니다. 추억은 남기고 싶은 모습으로 남겨두면 되니까요. _「들어가며」에서

정찰에 나섰던 아이의 정보가 들어오면 “보여줘, 보여줘” 하며 확인에 나섰고, 지지 않겠다는 경쟁심을 활활 불태웠다. 그 집중력을 공부에도 조금…이라는 건, 역시 다른 얘기다. 놀이에 몰두했던 그 즐거웠던 감각은 어른이 되었을 때의 불안한 마음을 지탱해주는 힘이 되는 것 같다. _「은단 만들기」에서

잊고 있었지만, 누구에게도 말하지 않았던 생각. 이야기에는 그려지지 않은 세계를 상상하며 마음속에서 키워갔을 그 느낌들. 돌이켜보면, 아이들은 그런 풋풋한 속마음을 그리 간단하게 어른들에게 보여주지는 않았다는 생각이 든다. _「소소한 생각」에서

도둑이나 화재 같은 무서운 것을 떠올릴 때마다, 어린아이였던 나는 곧바로 죽음을 연상했다. 그리고 죽음이라는 것에 화를 냈다. 왜 사람은 죽는 걸까?
아빠도 엄마도 더이상 나이가 들지 않고 나도 계속 아이인 채, 영원히 이대로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어른이 된 지금도, 결국은 찾아오게 될 소중한 사람과의 이별을 생각하면, 시간이 조금 더 천천히 흘렀으면 하는 생각이 든다. _「도깨비보다 무서운 것」에서

“지금 당장 갖다버려!” 비닐봉지 가득 지우개똥을 모았던 남자아이는 울면서 쓰레기통으로 향했다. 버리게 할 필요까지는 없잖아! 나는 선생님에게 화가 났지만, 내심 살짝 안심하고 있었다. 동화 속 이야기일 뿐, 오답 지우개 같은 게 만들어질 리 없다. 진짜로 시도했다가 실망하는 것보다는 선생님의 방해로 포기하는 전개가 더 낫다고, 사실은 전부 그렇게 생각하지 않았을까. _「이상한 유행」에서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6) 가격비교 (7)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책꼬리

책꼬리란? 함께 읽으면 좋은 책이거나, 연관된 책끼리 꼬리를 달아주는 것입니다. '어른 초등학생'와 연관된 책이 있다면 책꼬리를 등록해 보세요

책 정보 별 바로가기 : 책정보  리뷰 (26) 가격비교 (7) 추가정보  책꼬리 (0) 한줄댓글 (0) 맨위로

한줄댓글

책속 한 구절

0/200bytes

퀵메뉴

TOP

서비스 이용정보